Director : E Oni 이언희

Cast :UHM Ji-won 엄지원 , KONG Hyo-jin 공효진

Release Date: 2016. 11. 30

She is lying through her teeth and then the truth, which is more frightening than the lies, gets revealed. For today’s voko cinema, we will preview an upcoming Korean thriller, “Missing” which features a mother who chases her missing daughter and her nanny.
천사 같던 그녀의 새빨간 거짓말…그리고 거짓보다 더 무서운 진실이 다가옵니다. 오늘 보코시네마 시간에는 위킹맘과 보모로, 너무도 다르게 살아왔던 두 여자에게 일어난 절박했던 5일간의 스릴러를 담은 이언희 감독의 ‘미씽: 사라진 여자’를 소개합니다.

 

Working in TV series marketing, Ji-sun’s daily life is like war: not only struggling hard at work, she is a divorced woman who is now involved in a custody battle for her 18-month old daughter Da-eun. The baby Da-eun spends most of the time with the nanny Han-mae. She is a big comfort to Ji-sun.

TV 드라마 홍보일을 하고 있는 지선은 이혼 후 육아와 생계를 혼자 책임지고 있습니다. 18개월된 딸 양육권 문제로 스트레스를 받고 있는 지원에게 헌신적으로 딸을 돌봐주는 보모 한매가 있어 다행입니다.
One day, when Ji-sun gets back home after work, she finds that both Han-mae and Da-eun have disappeared. In the beginning, she doesn’t dare to call the police, due to the negative impact on her custody battle but later she reports her missing daughter at the police station but no one believes her. People suspect Ji-sun of making up a story to win the custody suit against her husband.

어느 날, 퇴근 후 집에 돌아온 지선은 보모 한매와 딸 다은이가 흔적도 없이 사라져 버린 것을 알게 됩니다. 지선은 뒤늦게 경찰과 가족에게 사실을 알리지만 아무도 그녀의 말을 믿지 않고, 오히려 양육권 소송 중 일으킨 자작극으로 의심합니다.
Ji-sun is left to investigate by herself. She hears confusing information about her nanny from neighbours and meets a strange guy roaming around her house. She soon learns about Han-mae’s real identity and is totally shocked because all information including her name, age and origin is false.

결국 홀로 한매의 흔적을 추적하던 지선은 집 앞을 서성이는 정체불명의 남자와 주변 사람들의 이상한 증언들로 더욱 혼란에 빠지게 되고, 보모의 실체에 가까워질수록 이름, 나이, 출신 등 모든 것이 거짓이었다는 충격적인 진실을 알게 됩니다.

Director E Oni wants to give a message through the film that when two completely different women face the same situation, they react in a similar way. The story of Han-mae and Ji-sun helps us recognize our indifference and ignorance towards others who are different from us and to understand them.
극단적으로 다르게 보이던 두 여자였지만, 같은 상황에 처하게 되자 결국 그녀들 역시 다르지 않았다는 것을 알게 되는 이야기인데요, 이언희 감독은 ‘ 한매와 지선, 두 여자의 이야기가 나와 달랐던 사람들에게 무관심하고 무지했던 우리 모두에게 생각할 거리가 되어주길 바란다’고  말합니다.

Actresses UHM Ji-won and KONG Hyo-jin are teaming up for the first time on “Missing”, which is the first film of E.oni director in nine years since his classic teen romance “ …ing “. UHM plays a woman who has a missing child while KONG plays the role of the mysterious nanny. Missing will be released on Nov 30 in South Korea.
2003년  “…ing”이후 9년만에 만든 이언희감독의  “미씽:사라진 여자”를 위해 배우 엄지원과 공효진이 처음으로 만납니다. 영화속에서 엄지원은 딸을 잃어버린 싱글 워킹맘 ‘지선’역을 맡았으며, 자신의 모든 것을 숨겨야만 했던 보모 한매역은 공효진이 열연했습니다. “미씽: 사라진 여자”는11월 30일 개봉을 앞두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