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rector : UM Tae-hwa 엄태화

Cast : GANG Dong-won 강동원 , SHIN Eun-soo 신은수 , LEE Hyo-Je 이효제

Release Date: 2016. 11. 16

For today’s voko cinema, we will present a touching Korean fantasy film “Vanishing Time: A Boy Who Returned” which features a mysterious case of missing boys lost in time alone with their solitude and fear.

오늘 보코시네마에서는 시간속으로 사라진 소년이 어른으로 나타면서 겪는 외로움과 두려움을 감동적으로 그려낸 엄태환 감독의 “가려진 시간”소개하겠습니다.

Top star GANG Dong-won of “Priest” and “A Violent Prosecutor” came back with a fantasy film.
For today’s voko cinema, we will present a recently released GANG’s film “Vanishing Time: A Boy Who Returned” directed by UM Tae-hwa, which tells the story of a missing boy lost in time in a secret place.
“검은 사제들”과 “검사 외전”등에 출연한 충무로 스타 강동원이 이번에는 판타지 영화로 컴백했습니다. 오늘 보코시네마 시간에는 은밀한 장소에 갔다 시간속으로 사라진 한 소년의 이야기를 감동적으로 그려낸 엄태화 감독의 “가려진 시간”을 소개합니다.

13-year-old Su-rin moves to a remote island with her step-father when her mother passes away. She befriends Sung-min, an orphan boy who truly understands her. One day, they venture into a cave in the forest with a group of kids and discover a glittering egg which, according to their local folktale, holds a time-eating monster; a monster that can instantly turn a child into an adult.
엄마를 잃은 후 새 아빠와 함께 화노도로 이사 온 ‘수린’. 자신만의 공상에 빠져 홀로 지내는 수린에게 ‘성민’이 먼저 다가옵니다. 둘만의 암호로, 둘만의 공간에서, 둘만 아는 추억을 쌓아가는 그들. 어느 날, 공사장 발파 현장을 구경하기 위해 친구들과 산으로 가는데요. 아이들을 어른으로 만들어버린다는 괴물을 만나고 맙니다.

Su-rin tries to stop them, but the boys take the egg out of curiosity. When she follows them out of the cave, she finds that her friends have disappeared. The police assumes that this is an abduction case and begin their investigation. Su-rin tells the police about finding the egg, but nobody believes her. Later, a mysterious man in his 30s shows up and tells Su-rin that he is Sung-min.
그곳 산속에서 모두가 실종된 채, 유일하게 수린만 집으로 돌아옵니다. 그리고 며칠 뒤, 자신이 성민이라는 남자가 수린 앞에 나타납니다. ‘멈춰진 시간’에 갇혀 어른이 되었다는 성민. 수린만이 성민을 믿어주는 가운데 경찰과 마을 사람들은 의심을 거두지 못하고 성민은 쫓기는 상황에 이르게 됩니다.
This is the commercial feature debut of UM Tae-hwa, who previously made the Korean Academy of Film Arts (KAFA) feature title INGtoogi: The Battle of Internet Trolls (2013). He is well known as an active short filmmaker who started directing in 2002 with “Sunhiya, Noolja”. Meanwhile, in the commercial realm, he worked as an assistant director on PARK Chan-wook’s “Sympathy for Lady Vengeance” in 2005.
2013년 “잉투기”로 이름이 알려진 엄태화감독은 충무로에서는 여러 단편작품으로 일찍감치 재능을 인정받아 왔습니다. 2002년 단편 “순이야 놀자”로 데뷰한 후 엄감독은 2005년 박찬욱감독의 “복수는 나의 것” 조감독을 맡은 바있습니다.

“Vanishing Time: A Boy Who Returned” scored strong sales for Korean film distributor Showbox during the American Film Market in Santa Monica which took place earlier this month. Among the outfits that purchased the fantasy film for distribution were IQiYi and Lemon Tree for China, Associated Euromedia for Turkey and JBG Pictures, which secured rights for the film in English language markets such as North America, the UK, Australia and New Zealand.
엄태화 감독의 상업영화 데뷰작인 “가려진 시간”은 쇼박스가 배급을 맡았으며, 지난 산타 모니카에서 열린 아메리칸 필름마켓에서 미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영국, 터키, 중국 등 해외 9개국에서 선판매되기도 했습니다. 소년이 멈춰진 시간에 갇혀 있다 어른이 되어 돌아온다는 신선한 설정에 해외 배급사들이 큰 관심을 보였다고 합니다.

GANG Dong-won plays the mysteriously grown up Sung-min who has solitude and fear, while actress SIN Eun-su, who was cast following auditions with 300 applicants, plays Soo-rin, the only person who trusts him. “VANISHING TIME” was released in Korea on November 16th.
남들과 다르게 흐르는 ‘가려진 시간’에 갇혔던 ‘성민’역은 강동원이, 성민의 외로움과 두려움을 보듬어준 단 한 사람 ‘수린’은 300:1 경쟁률을 뚫고 뽑힌 신은수가 맡았습니다. 지난 16일에 개봉된  영화 “가려진 시간”은 믿음보다는 의심에 익숙한 세상을 살아가는 모두를 위한 따뜻한 위로가 되어 잊을 수 없는 여운과 감동을 전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