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nish police is about to question Choi Soon-sil’s daughter.
덴마크 검찰이 16일부터 사흘간 정유라를 조사합니다.

Danish police will question the daughter of President Park Geun-hye’s longtime crony Choi Soon-sil starting Jan. 16. Chung Yoo-ra was arrested in the northern Danish city of Aalborg, on Jan. 1. A spokesman on Sunday said Danish prosecutors have spent last week reviewing an extradition request from the Korean independent counsel investigating the massive corruption scandal surrounding Park. Chung faces charges of money laundering, third-party bribery, and illegal admission to Ewha Womans University. Meanwhile, Korean residents in Denmark and Sweden staged a candlelight protest in front of the detention center where she is being held to call for her extradition. About two dozen protesters shouted slogans urging Danish authorities to make a quick decision to extradite her.

덴마크 검찰은 15일 “한국 특검이 보내온 범죄인 인도 요청서 내용을 약 1주일 동안 자세히 검토했다”며 “올보르 현지 경찰을 통해 정씨의 주장을 직접 들어볼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덴마크 검찰은 지난 6일 한국에서 송환 요구서를 받은 뒤 정씨의 혐의, 정씨를 송환해야 하는 이유와 덴마크 법률에 적합한지 등을 검토해왔습니다. 현재 정씨는 돈세탁, 불법 자금 유출, 제3자 뇌물, 대학 부정 입학 등의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한편 정씨의 송환을 촉구하는 덴마크·스웨덴 교민들은 올보르 구치소 앞에서 촛불 집회를 열었습니다. 13일 오후 구치소 앞에 모인 교민·유학생 20여 명은 “정유라를 송환하라” 라는 구호를 외치며 덴마크 당국이 빨리 송환 결정을 내려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http://english.chosun.com

 

Support for Moon Jae-in surged to 31%, over Ban Ki-moon’s 20%
여론조사에서 문재인이 반기문에10% 이상의 격차를 벌리며 선두를 유지했습니다.

Conducted between Jan. 10 and 12 and released on Jan. 13, the Gallup poll asked respondents who they most wanted to be the next president, with 31% choosing Moon Jae-in, 20% choosing Ban Ki-moon and 12% choosing Seongnam Mayor Lee Jae-myung. Less popular choices were former People’s Party leader Ahn Cheol-soo with 7%, South Chungcheong Province Governor Ahn Hee-jung with 6%, Prime Minister Hwang Kyo-ahn with 5%, Righteous Party lawmaker Yoo Seong-min with 3% and former lawmaker Sohn Hak-gyu with 2%. Gallup asks around 1,000 adults around the country who they think should be the next political leader and then includes the top eight figures in a poll on approval ratings a week later. Prime Minister and acting president Hwang Kyo-ahn was a new addition to this poll, replacing Seoul Mayor Park Won-soon.

갤럽이 지난 10~12일 조사해 13일 발표한 내용을 보면, ‘다음 대통령으로 누가 가장 좋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문재인 전 대표가 31%, 반기문 전 총장이 20%, 이재명 성남시장이 12%를 얻었습니다. 이어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 7%, 안희정 충남지사 6%, 황교안 국무총리 5%,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 3%, 손학규 전 의원 2% 등의 순서로 나타났습니다. 갤럽은 전국 성인 약 1000명에게 ‘차기 정치 지도자로 좋다고 생각하는 인물’을 물어 상위 8명을 선정해 일주일 뒤 지지율을 조사하는데, 이번 조사에서 여권의 황교안 국무총리가 새로 진입하면서 박원순 서울시장이 빠졌습니다. 지난달인 12월6~8일 실시한 조사와 비교하면, 문재인 전 대표의 선호도가 11%포인트 상승해 가장 많이 올랐고, 이재명 시장이 6%포인트 하락했으며, 반기문 전 총장은 변화가 없었습니다.

http://www.hani.co.kr
Prosecutors call on arrest of vice chairman of Samsung Electronics on Jan. 16.
특검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구속영장 여부를 결정할 예정입니다.

The charges under consideration include bribery, perjury and, depending on the source of the funds, embezzlement and breach of trust. Lee Jae-yong is accused of giving false testimony during a parliamentary hearing last month, during which he claimed to have “never” made donations expecting something in return.

특검팀은 16일 뇌물공여와 위증 등 혐의의 피의자인 이 부회장의 신병 처리 방안을 결정해 발표할 계획입니다. 이 부회장은 앞서 조사를 받은 최지성 실장, 장충기 차장, 박상진 사장과 일부 어긋나는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특검팀은 11일에는 이 부회장이 국회 국정조사특별위원회 청문회에서 위증했다고 보고 국조특위에 고발을 요청했습니다.

http://english.yonhapnews.co.kr

 

Koreans Held 12th Weekend Rally
12번째 주말 집회가 이어졌습니다.

Crowds of South Koreans gathered for the 12th weekend candlelight vigil in central Seoul on Jan. 14, demanding President Park Geun-hye immediately step down over a massive influence-peddling scandal. In the latest rally at Gwanghwamun Square, participants of the protest strongly called for an investigation and arrests of conglomerate heads involved in the scandal, as well as former presidential aides Kim Ki-choon and Woo Byung-woo. Ahead of the main event, the rally organizer held a funeral for a Buddhist monk, who died after setting himself on fire during a mass rally last Saturday while calling for Park’s immediate resignation. Meanwhile, citizens opposing the president’s impeachment staged rallies near Gwanghwamun Square and Daehak-ro areas.

지난 14일 박근혜 대통령의 즉각 퇴진을 요구하는 촛불집회가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12주째 이어졌습니다. 참가자들은 대통령의 재단출연요구에 응한 재벌기업들과 김기춘 전 청와대비서실장, 우병우 전 청와대민정수석을 조사할 것을 강력히 요구했습니다. 행사에 앞서 지난 주말 집회에서 박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며 분신한 정원스님의 장례식이 있었습니다. 한편 박대통령의 탄핵을 반대하는 시민들은 광화문 광장과 대학로 지역 부근에서 집회를 이어나갔습니다.

http://world.k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