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rector :LEE Soo-yeon 이수연

Cast : CHO Jin-woong 조진웅, SHIN Koo 신구, KIM Dae-myeong 김대명, LEE Chung-ah 이청아

Release Date: 2017. 03. 01

A few years ago, a youtube video called “Reasons Not Do A Sleep Endoscopy” that showed all kinds of unusual behaviors during sleep endoscopy went viral. An article unrelated to sleep endoscopy was published about when rescue team finds most bodies in Han River. Answer: in April, when ice covering Han River completely melts away… From two elements that seem totally irrelevant, director LEE Su-yeon fund an inspiration for a movie scenario. For today’s voko cinema, we will look at the mystery psychological thriller “Bluebeard” directed by LEE Soo-yeon.

유튜브에서 화제가 , 수면내시경 도중 가수면 상태에서 평소와는 다른 온갖 행태를 보이고 말을 내뱉는 사람들의 모습을 담은 ‘수면내시경을 하면 되는 이유’ 라는 동영상그리고 한강의 얼음이 녹는 4월에 한강 수난구조대가 가장 많은 시체를 건져 낸다는 기사전혀 상관없어 보이는 요소에서 이수연 감독은  “해빙 처음 떠올립니다. 오늘 보코시네마 시간에는 수면 위로, 의식 위로 떠오르는 미스터리 심리스릴러 이수연감독의해빙 살펴보겠습니다.

As Han River melts and a headless woman body floats, a murmurous nightmare revives. In a new city in Gyeonggi province once known for mysterious serial killings, Physician Seung-hoon divorced after his clinic in Kangnam went bankrupt, got a job at his senior’s hospital and rents a room from Sung-gun, living with his demented father who runs a butcher’s restaurant.

한강이 녹고 머리 없는 여자 시체가 오르자, 살인의 악몽이 다시 살아납니다 미제연쇄살인사건으로 유명했던 지역에 들어선 경기도의 신도시. 병원 도산 이혼, 선배 병원에 취직한 내과의사 승훈은 치매아버지 정노인을 모시고 정육식당을 운영하는 성근의 건물 원룸에 세를 듭니다.

One day, Seong-hoon hears a crime confession from the father of his landlord during the sleep endoscopy at the hospital, he starts to doubt the landlord and his father. As murders begin again in this quiet city for a while, Seong-hoon feeling terrified, the police comes to tell that the former wife who had come to see Seung-hoon, is missing.

어느 , 정노인이 수면내시경 가수면 상태에서 흘린 살인 고백 같은 말을 들은 승훈은 부자에 대한 의심을 품게 됩니다. 한동안 조용했던 도시에 다시 살인사건이 시작되고 승훈은 공포에 휩싸이던 , 승훈을 만나러 왔던 전처가 실종되었다며 경찰이 찾아옵니다.

The place for the film is a new city in the northern part of Gyeonggi province, famous for serial murders that were unsolved 15 years ago. In the city, agriculture fields and high buildings coexist by portraying through the contrasting residential areas between the native residents and the people of the new town. The high built apartments, which started to rise above the land where the unresolved cases were buried, is representative of Korean society that has desire for development and economic growth without solving many essential problems.

영화  배경이 되는 공간은 15 미제연쇄살인사건으로 유명했던 경기도 북부의 신도시로 논밭과 고층 아파트가 공존하고 원주민과 이주민의 주거 지역은 묘하게 구분되어 있습니다. 해결되지 않는 사건이 파묻혀 있는 위에 올라가기 시작한 고층의 아파트는, 많은 것을 해결하지 않은 개발과 경제라는 욕망의 드라이브를 걸었던 한국 사회의 대표적 풍경입니다.

A serial killer appears in the film, but the detective is not the main character. It is different from typical Korean films. The serial murders are ways to incite fear, it is not the goal of the film. Ultimately it is a tale following psychology of a man, Seung-hoon who comes down from middle class ager twice ecomonic crisis in Korea. It’s a story about the birth of a new type of middle-class crimes as a very normal person commits murder during a class shift. Along with the main character, the audience also has a new sensation of psychological thriller.

승훈의 시선과 심리를 쫓아가는 영화해빙에서 형사나 주인공이 절대악인 살인마를 찾고 추격하는 한국 스릴러의 패턴과는 다른데요. 살인의 공포는 번의 경제위기를 겪은 한국에서 사라지기 시작한 중산층을 대표해서 보여주는 듯한 인물인 주인공 승훈과 함께 관객 또한 숨쉴 없는 서스펜스로 조이며 심리스릴러의 새로운 재미를 선보입니다.

The director LEE Soo-yeaon made her feature debut in 2003 with the horror thriller “The Uninvited” starring stars of the time, PARK Shin-yang and Gianna Jun. After that, it has taken her 14 years to make her second feature, “Bluebeard”. She boasts a sense of excellence in psychological direction, and it has saved the tension till mid-point of the movie. With a great acting skill, CHO Jin-woog of “Hard Day” and “The Handmaiden” leads the cast which also features veteran actor SHIN Koo recently seen in “Proof of Innocence”, KIM Dae-myeong of “Pandora” and LEE Chung-ah of “Temptation of Wolves”.

전지현과 박신양이 출연했던 “4인용 식탁으로 2003 주목할만 심리 스릴러를 내놓았던 이수연 감독은 14년만에해빙으로 컴백했는데요, 특기인 심리 연출에 탁월감 감각을 자랑하며 중반까지 긴장감을 살려냈다는 평가입니다. 주연배우로 조진웅과 신구, 김대명, 이청아 등이 출연했으며, 특히 배우 조진웅은 관객들이 자신의 시선과 심리에 대입할 있게끔 몰입도 높은 연기력을 보여줍니다.

Thriller “Bluebeard” which was released March1 in South Korea has been snatched up for distribution by several companies around the world and has  its international premiere at the Brussels International Fantastic Film Festival and has also been invited to Udine Far East Film Festival and the Hawaii International Film Festival’s spring showcase.

새로운 심리스릴러의 탄생으로 관심을 모은해빙 세계여러 배급사에 판권이 팔린 상태이며 35 브뤼셀 국제 판타스틱 영화제, 19 우디네 극동영화제, 18 하와이 국제영화제 스프링 쇼케이스에 잇따라 공식 초청되었으며 한국에서는 지난 3 1 개봉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