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AAD deployment is right on track
미국무부는 “사드 배치 예정대로 단계 밟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A U.S. State Department official said Monday there is no hiccup in the ongoing deployment of a cutting-edge missile defense system in South Korea, dismissing concern about a political setback. Susan Thornton, acting assistant secretary of state for East Asian and Pacific affairs said that there hasn’t been any change, and there hasn’t certainly been anything about the decision-making process that would indicate any change. THAAD is the acronym for Terminal High Altitude Area Defense. It’s the most advanced U.S. missile shield composed of a state-of-the-art radar and interceptors to hit incoming missiles.

17일 미국 국무부는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대응하기 위한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한반도 배치는 이미 궤도에 올랐으며, 한·미 양국이 정한 수순대로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미 국무부의 수전 손턴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 대행은 이날 국무부에서 가진 전화 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혔습니다.손턴 차관보 대행은 우선 “사드 배치는 1년여 전 한·미 동맹의 결정에 따라서 진행되고 있다”며 “모든 부품이 정렬되려면 시간이 걸리지만, 어떠한 변화를 겪고 있지는 않다”고 말했습니다. http://english.yonhapnews.co.kr/

 

 

Who’s your ideal presidential candidate? AI services have an answer.
맞춤형 대선후보 찾아주는 어플리케이션이 등장했습니다.

Rapid advancements in information technology and artificial intelligence have resulted in a proliferation of smart services to help voters make decisions ahead of the May 9 presidential election. The latest has reached the stage of finding “customized” candidates for individual voters. Rose, information about candidate pledges and support rates, major news, and local polling sites is provided not by a person, but by AI. Nude President, which had been used by some 320,000 people as of Apr. 12, gathers a large volume of information on candidates, pledges, and the election in general, which it subjects to big data analysis to find the candidates whose values and policies are most similar to the user’s beliefs.

아이티기술과 인공지능이 급속도로 발전하면서 ‘5·9 대선’을 앞둔 유권자들의 판단을 돕는 ‘똑똑한 서비스’들이 나오고 있습니다. 이번 대선에선 ‘나’에게 맞는 ‘맞춤형 후보’를 찾아주는 단계까지 진화했습니다. 대선봇 “로즈”는 후보자별 공약, 지지율과 주요뉴스, 동네 투표소 확인 등의 선거정보를 사람이 아닌 인공지능이 답합니다. 12일 기준 32만명이 이용한 누드대통령은 후보·공약·선거 등과 관련한 방대한 정보를 수집하고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이용자와 가치와 정책이 유사한 후보를 추려냅니다.

http://english.hani.co.kr/

 

 

Korea will launch satellite to trace origin of fine dust
한국이 2019년에 미세먼지 관측위성을 올릴 것으로 보입니다.

Fine dust conditions in South Korea are worsening but little scientific data is available to confirm the origin of the airborne particles. In order to determine whether it comes from China or is created domestically, the South Korean government plans to launch a scientific satellite in 2019. The National Institute of Environmental Research suspects that up to 80 percent of the fine dust circulating in South Korea is from China. The head of research and development at Korea Aerospace Research Institute(KARI) says the geostationary satellite will measure the reflection of sunlight from sulfur and nitrogen dioxide contained in the fine dust to trace its origin.

재난 수준의 문제가 된 미세먼지가 중국에서 오는 건지, 아니면 국내에서 자체 발생하는 건지 원인을 밝히기 위해 내후년 관측 위성이 발사됩니다. 한반도 상공의 미세먼지는 최고 80%가 중국에서 온다는 것이 우리 정부의 시각이지만 객관적인 증거는 부족한 상태입니다. 이렇다 보니 중국 정부에 어떤 대책을 좀 마련해달라고 요구하기도 쉽지 않습니다.이에 정부는 내후년 발사 예정인 천리안 환경위성에 미세먼지 관측 장비를 탑재할 예정입니다. 이 장비는 이산화질소 같은 독성 화합물들이 빛에 반사될 때 나오는 파장으로 미세먼지를 확인하게 됩니다.

http://world.kbs.co.kr/

 

 

Daewoo shipyard’s main bondholder accepts debt rescheduling measures
국민연금, 대우조선 채무재조정안을 전격 수용했습니다.

NPS and Export/Import Bank agreed on Apr. 17 to measures proposed by the state-run Korea Development Bank that would better ensure the repayment of corporate bonds that would be rescheduled. The pension service had been in drawn-out talks with main creditor banks to discuss ways to keep the shipyard, which has been suffering from a serious liquidity crunch due to a slowdown in global demand, in operation. KDB and Eximbank will in exchange inject 2.9 trillion won into the company that can allow it to stay in business.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는 17일 투자위원회를 열고 금융당국과 산업은행의 대우조선의 자율적 채무조정 방안에 대해 찬성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국민연금은 대우조선의 재무적 상태와 경영정상화 가능성 등을 살피고, 재무적 투자자로서 취할 수 있는 경제적 실익 등을 다각적으로 검토해 왔습니다. 대우조선 회사채와 기업어음의 채무 재조정이 이뤄지면 산은과 수출입은행은 대우조선에 신규 자금 2조9천억원을 투입할 방침입니다.

http://english.yonhapnews.co.kr/

 

 

Memorial Event held to commemorate 3rd anniversary of Sewol disaster
세월호 3주기 추모 행사에 십만 시민의 발길이 이어졌습니다.

Memorial events were held on Apr. 16 to commemorate the third anniversary of the sinking of the Sewol ferry, which claimed 304 lives in 2014 at Seoul Gwanghwamoon squre, Ansan government-prepared funeral and Pangmok harbor near the site of the accident on Jindo island. Families of the Sewol victims, lawmakers, government officials, and about a hundred thousand people attended the memorial ceremonies. Cultural events, memorial concert and performances were held along with memorial speeches by the families of the victims and other participants. Participants urged the government to thoroughly search the ferry to recover the remains of the nine missing victims.

304명의 국민을 잃게 한 세월호 참사 3주기를 추모하기 위한 행사가 광화문 광장, 안산합동분향소, 진도 팽목항에서 열렸습니다. 희생자 유가족, 국회의원, 정부 관계자, 십만의 시민들이 추모에 동참했습니다. 유가족들의 발언과 함께 문화제, 콘서트, 공연이 함께 했습니다.참가자들은 정부가 세월호의 수색작업을 철저히 하여 아홉명의 미수습자들을 찾아줄 것을 요구했습니다.

http://world.kbs.co.kr/englis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