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ance to Offer French/Korean Bilingual Education.
프랑스 초ㆍ중등학교에 한국어와 프랑스어 2언어 수업이 개설됩니다.

Beginning September, students in France will be able to learn subjects such as history, math and literature in both French and Korean.  The Korean Education Center in France said Wednesday that French/Korean bilingual classes will be offered at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s in France from the coming academic year.  Students who wish to participate in the international stream, which is part of the public education curriculum, take classes in French as well as the language of their choice. International streams are offered in 17 languages including English, Spanish and German, at 114 elementary, 189 middle and 160 high schools in France.

올 9월부터 프랑스의 초·중·고교에서 역사와 수학, 문학 등의 과목을 불어와 한국어로 함께 배우는 정규교과가 시행된다고 하는데요. 19일 주프랑스한국교육원(원장 김현아)에 따르면 프랑스 초·중·고교에서 오는 9월부터 한국 ‘국제섹션’이 설치된다고 합니다. 국제섹션은 희망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언어와 교과목을 프랑스어와 해당 외국어를 섞어서 수업하는 정규교과 체계로, 현재 프랑스 초·중등학교에는 영어와 스페인어, 독일어 등 17개 언어의 국제섹션이 개설돼 있고, 초등학교 114곳, 중학교 189곳, 고등학교 160곳에서 이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http://world.kbs.co.kr/english

 

 

New Bong Joon-ho, Hong Sang-soo Films  Compete at Cannes.
봉준호 감독의 ‘옥자’와 홍상수 감독의 ‘그후’가 칸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진출합니다.

Two new South Korean films directed by Bong Joon-ho and Hong Sang-soo will compete at the upcoming Cannes Film Festival among the 18 entries for the main competition segment.  “Okja” features a girl trying to protect her giant pet from the animal kidnappers. It stars Hollywood actors Tilda Swinton, Jake Gyllenhaal and Paul Dano while Korean actors An Seo-hyun and Byun Hee-bong also appear.  “The Day After” was filmed for three weeks in South Korea in February and stars Kwon Hae-hyo, Kim Min-hee, Jo Yoon-hee and Kim Saebyuk.  It is the first time in seven years more than one South Korean film will compete together at Cannes since Lee Chang-dong’s “Poetry” and Im Sang-soo’s “The Housemaid” were invited to the competition segment in 2010.

‘옥자’와 ‘그후’는 제70회 칸국제영화제의 공식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경쟁부문 초청작으로 호명됐습니다.옥자’는 친구인 거대 동물을 구하기 위해 모든 것을 건 한 소녀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이며, 할리우드 배우 틸다 스윈턴, 제이크 질렌할과 한국의 안서현, 변희봉 등이 출연합니다. 한편 홍상수 감독의 ‘그후’는 지난 2월 한국에서 약 3주간 촬영된 작품으로, 권해효, 김민희, 조윤희, 김새벽 등이 출연했습니다. 한국영화 두 편이 칸영화제 경쟁부문에 오른 것은 2010년 이창동 감독의 ‘시’, 임상수 감독의 ‘하녀’ 이후 7년 만입니다.

http://world.kbs.co.kr/english

 

 

Apink’s Son Naeun appears in Psy’s new music video.
걸그룹 에이핑크의 손나은이 싸이의 새 ‘뮤즈’가 됐습니다.

Son Naeun of girl group Apink has become the new “muse” of the globally renowned singer-rapper Psy.Son finished filming the music video for Psy’s eighth full-length album in Macao earlier this month. The agency has said the new album will hit music stores in May. Psy’s music videos have featured female K-pop artists. He worked with HyunA, a former member of the South Korean girl group 4minute, for the “Gangnam Style” video; Gain of Brown Eyed Girls for “Gentleman”; and CL, leader of the now-disbanded group 2NE1, and actress Ha Ji-won for “Daddy.”

손나은은 이달 마카오에서 싸이가 5월 발표할 8집 곡의 뮤직비디오 촬영을 마쳤다고 하는데요. 싸이는 그간 뮤직비디오에 여성 연예인을 주요 출연진으로 등장시켜 화제를 만들어냈습니다. 앞서 싸이는 2012년 ‘강남스타일’ 뮤직비디오에서 현아와 호흡을 맞췄으며 2013년 ‘젠틀맨’에서는 가인, 2015년 ‘대디’에서는 씨엘 및 배우 하지원을 기용했습니다.

http://www.seoul.co.kr/

 

 

Korean team stuns Kazakhstan at hockey worlds
한국 남자 아이스하키가 전통의 강호 카자흐스탄에 역사적인 승리를 거뒀습니다.

South Korea coached by former NHL defenseman Jim Paek rallied with four third-period goals to take down No. 16 Kazakhstan 5-2 on Sunday (local time) at the International Ice Hockey Federation (IIHF) World Championship Division I Group A at the Palace of Sports in Kiev. It was South Korea’s first win over the Central Asian nation in 13 meetings. South Korea defeated Poland 4-2 on Saturday to open the competition. It will next take on Hungary on Tuesday. South Korean goalie Matt Dalton turned aside 14 shots in the third period alone and made 30 saves overall in the victory. Plante, a Canadian native who recently acquired his South Korean passport, said he was “happy to be part of” the historic win in his first world championship. The Korean team will have a next match against Hungary on 25.

캐나다 출신 짐 팩 감독이 이끄는 한국 남자 하키 대표팀은 24일 우크라이나 키예프에서 열린 2017 IIHF 세계선수권 디비전1 그룹A  2차전에서 카자흐스탄을 5-2로 꺾었습니다. 전날 폴란드에 4-2 승리를 거둔 한국은 2연승으로 선두로 뛰어올랐습니다. 이날 승리의 일등 공신은 귀화한 골리 맷 달튼과 캐나다 태생의 수비수 알렉스 플란트였습니다. 대회 최대 이변을 낳으며 1부리그 승격 가능성을 높인 한국은 25일 헝가리와 3차전을 갖습니다.

http://news.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