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nd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opens
부산국제영화제가 막을 열었습니다.

The 22nd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kicked off last Thursday Oct. 12 at the open air stage of the Hyundae Film Center. The festival will run until Oct. 21 and features a total of 300 films from 75 different countries, with Japanese cinema being the most represented this year. The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chose “Glass Garden” for the opening film and will be held in 5 venues including 32 screens in Busan..

제 22회 부산국제영화제가 지난 목요일 10월 12일에 부산 현대 필름 센터에서 개막했습니다. 영화제는 10월 21일까지 진행되며 총 75개국에서 각기 다른 300개편의 영화가 선보일 예정입니다. 특히 올해는 일본영화가 많이 초청되었습니다. 신수원 감독의 “유리정원”으로 막을 연 부산국제영화제는 부산의 5개 상영관 총 32개의 스크린으로 상영될 예정입니다.

http://english.yonhapnews.co.kr

 

TWICE announces six-city showcase tour in Japan next year.
걸그룹 트와이스가 내년 일본 6개 도시 쇼케이스에 나섭니다.

K-pop girl group TWICE will embark on a six-city showcase tour in Japan in January, its agency said Tuesday. The nine-member act, which includes Japanese and Taiwanese members, will start the multicity tour in Aichi on Jan. 19 and travel successively to Fukuoka, Hiroshima, Osaka, Tokyo and Saitama until Feb. 1, JYP Entertainment said. TWICE, one of the most popular girl groups in K-pop, made its Japanese debut in June by releasing “#TWICE,” which holds its past hit songs both in Japanese and Korean.

17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걸 그룹 트와이스는 내년 1월 아이치를 시작으로 후쿠오카, 히로시마, 오사카, 도쿄, 사이타마 순으로 6개 도시에서 총 8회에 걸쳐 ‘트와이스 쇼케이스 라이브 투어 2018’을 펼칩니다. 트와이스는 지난 6월 일본에서 베스트앨범 ‘#TWICE’를 발표하고 도쿄체육관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열어 일본에서의 인기파워를 입증한 바 있습니다.

 

PyeongChang 2018 chief requests Paralympics body’s support for N. Korea participation
평창 올림픽 조직위원회는 북한의 동계 패럴림픽 참가 지원을 요청했습니다.

South Korea’s chief organizer for the upcoming Winter Games asked the Paralympics body Monday to strongly support North Korea’s participation in the multi-sport event for disabled athletes next year.Lee Hee-beom, who leads the PyeongChang Organizing Committee for the 2018 Olympic & Paralympic Winter Games (POCOG), sought help from the International Paralympic Committee (IPC) to bring North Korean athletes to the Winter Paralympic Games south of the border. “I think it’s important that every nation, including North Korea, have an equal chance of participating in the Games,” Lee said during the IPC Project Review meeting in PyeongChang in Korea.

이희범 평창 동계 올림픽과 동계 패럴림픽 조직위원장이 북한의 동계 패럴림픽 참가를 위해 국제 패럴림픽위원회의 강력한 지원을 요청한다고 밝혔습니다.이 위원장은 “북한을 포함한 모든 국가에게 대회 참가에 평등한 기회를 주는 것이중요하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앞서 북한은 국제 패럴림픽 위원회에 패럴림픽 참가 의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지만 이후 참가 등록 등 별다른 움직임은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http://www.yonhap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