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rector: Park Hoon-jung박훈정

Cast :  Hyun Bin 현빈, Yoo Ji-tae 유지태, Park Sung-hoon 박성웅, Nana 나나

Release Date: 22.11.2017

An infamous con man who committed a grand larceny, mysteriously disappeared and had been reported dead. A prosecutor, Park Hee-soo, who was in collusion with the con man needs to eliminate him to avoid a corruption scandal. When tracking down the con man, Park meets another fraudster named Hwang Ji-sung who is also after the same man for a personal revenge. Realizing their mutual goals, they decide to team up.

대한민국을 발칵 뒤집어 놓은 ‘희대의 사기꾼’ 장두칠이 돌연 사망했다는 뉴스가 발표됩니다. 그러나 그가 아직 살아있다는 소문과 함께 그를 비호했던 권력자들이 의도적으로 풀어준 거라는 추측이 나돌기 시작하는데요. 한편 사기꾼만 골라 속이는 사기꾼 황지성은 장두칠이 아직 살아있다며 사건 담당 검사 박희수에게 그를 확실하게 잡자는 제안을 합니다.

Park’s three confidantes who are hustlers themselves help him with recognizing Hwang who has been in recent contact with the person who is rumored to have witnessed the grand theft suspect. Park offers Hwang a prosecutorial immunity if he helps Park find the suspect. He agrees to help him but his plan conflicts with the hidden motives of Park, and the three hustlers.

박검사의 비공식 수사 루트인 사기꾼 3인방 고석동, 춘자, 김 과장까지 합류시켜 잠적한 장두칠의 심복 곽승건에게 접근하기 위한 새로운 판을 짭니다. 하지만 박검사는 장두칠 검거가 아닌 또 다른 목적을 위해 은밀히 작전을 세우고, 이를 눈치 챈 지성과 다른 꾼들도 서로 속지 않기 위해 각자만의 계획을 세우기 시작하게 됩니다.

While Yoo Ji-tae stars as ambitious and ruthless prosecutor Park Hee-soo, who teams up with a gang of scammers to catch another renowned scam artist, Actor Hyun Bin stars as scam artist Hwang Ji-sung, who hatches a grand plan to nab his father’s killer. The two characters enter into a precarious partnership.

현빈은 아버를 위해 복수를 결심한 지능형 사기꾼 ‘지성’으로 분해 지금까지와는 다른 능청스럽고 풀어진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는 한편 유지태는 사기꾼을 잡기 위해 사기꾼을 이용하는 야망에 찬 ‘박희수’ 검사로 차가운 매력을 뿜어냅니다.

“The Swindlers” is the directorial debut of Jang Chang-won, who previously worked on the production team of films such as “The Happy Life” (2007). “I wanted to write a movie where we punish the ‘bad guys.’ But the target of that punishment is someone different, which makes our film different from other crime films,” said Jang. Jang described the film as having a “thrilling punch after much lying, backstabbing and sustained uncertainty.”

2007년 영화 즐거운 인생에서 조감독을 맡은 바 있은 장창원 감독은 영화 꾼의 시나리오를 직접쓰며 감독데뷰를 합니다. “평소 나쁜 남자를 벌 주는 영화 줄거리를 쓰기를 원했었고, 하지만 벌 받은 대상이 달라짐에 따라 종전의 범죄영화와는 차별화 되는 것 같다”고 장감독은 말합니다.

Singer-turned-actress Nana, who previously starred in the Korean remake of the US drama series “The Good Wife,” makes her big screen debut with the role of Chun-ja, a scam artist.

2016년 드라마 “굿 와이프”를 통해 연기자의 가능성을 증명했던 걸 그룹 ‘애프터스쿨’ 멤버 나나는 영화 “꾼”에서 춘자역을 맡으며 베테랑 배우들과 호흡을 맞추며 스크린 데뷔식을 치렀습니다.

“The Swindlers” opened in South Korea on November 22, 2017, attracting more than three million viewers after its release. The film has benefited from Hyun-bin’s star wattage and a paucity of appealing competition.The film is scheduled to be released internationally in ten territories: Australia, New Zealand, North America, Hong Kong, Macao, Taiwan, Japan, Britain and the Philippines.

11월 22일 개봉한 ‘꾼’은 최근 300만 관객을 모으며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지키고 있습니다. 현빈의 스타파워를 등에 업고 흥행 질주 중인 영화 “꾼”은 호주, 뉴질랜드, 미국과 캐나다를 포함한 해외 십여 대륙에서 개봉을 앞두고 있습니다.